요한 게오르크 하만

요한 게오르크 하만(Johann Georg Hamann, 1730년 8월 27일 ~ 1788년 6월 21일)은 독일철학자이자 시인이다. 쾨니히스베르크(현재 칼리닌그라드) 출신으로 독특하고 난해한 문체 때문에 독일 낭만주의 운동에서 "북방의 박사(Magnus im Norden)"[2]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Picto infobox philosopher.png
요한 게오르크 하만
Johann Georg Hamann (1730–1788).jpg
작가 정보
출생 1730년 8월 27일
프로이센 왕국 쾨니히스베르크
사망 1788년 6월 21일(1788-06-21) (57세)
뮌스터 주교후국 뮌스터
학파 대항계몽주의[1], 슈투름 운트 드랑

각주편집

  1. 아이제이아 벌린, Three Critics of the Enlightenment: Vico, Hamann, Herder, London and Princeton, 2000.
  2. 북방의 현자 또는 북방의 박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