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엄 케일린 주니어

미국의 의학자

윌리엄 케일린 주니어(영어: William Kaelin Jr., 1957년 11월 23일 ~ )는 미국의 의학자이다. 2019년에 산소 농도에 따른 세포의 적응 기전에 관한 연구로 피터 J. 랫클리프, 그레그 L. 서멘자와 함께 노벨 생리학·의학상을 수상했다.[2][3]

Picto infobox character.png
윌리엄 케일린 주니어 Nobel Prize.png
William Kaelin Jr.
William G. Kaelin Jr. UNIST CGI 2019 (cropped).jpg
출생 1957년 11월 23일(1957-11-23)(65세)
미국 뉴욕주 뉴욕
국적 미국
분야 종양학
소속 다나파머 암연구소
하버드 대학교
하워드 휴스 의학 연구소[1]
출신 대학 듀크 대학교
수상 앨버트 래스커 기초 의학 연구상(2016년)
노벨 생리학·의학상(2019년)

수상 경력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