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숭 (장후)

유숭(劉嵩, ? ~ 기원전 60년)은 전한 후기의 제후로, 조경왕의 아들이다.

행적편집

지절 2년(기원전 68년), 장(張侯)에 봉해졌다.

신작 2년(기원전 60년), 강도살인을 저질렀다. 아버지의 신분에 기댄 유숭은 죄를 인정하지 않는 내용의 글을 선제에게 올렸으나, 결국 옥사하였다.

출전편집

선대
(첫 봉건)
전한의 장후
기원전 68년 4월 계묘일 ~ 기원전 60년
후대
(봉국 폐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