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소정

대한민국의 배우

윤소정(尹素貞, 1944년 7월 4일 ~ 2017년 6월 16일)은 대한민국배우이다. 아명태봉(泰鳳).

윤소정
尹素貞
출생1944년 7월 4일(1944-07-04)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
사망2017년 6월 16일(2017-06-16) (72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서초구 반포동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국적대한민국
직업배우
활동 기간1961년 ~ 2017년
부모아래 참조
친척아래 참조
형제자매아래 참조
배우자아래 참조
자녀아래 참조

생애 및 배우활동편집

영화인 집안에서 태어나 17살인 1961년에 연극배우로 데뷔했다. 이듬해 1962년 서울중앙방송(지금의 KBS 한국방송공사)의 성우로 데뷔하였고 1964년 영화 《니가 잘나 일색이냐》의 단역으로 영화배우 데뷔하였으며, 이어 같은 해 1964년 TBC 동양방송 공채 1기 탤런트 정식 데뷔하였다.

특이한 점은 배우 이호재와 1973년 연극《초분》에서 처음 호흡을 맞춘 이래 두 사람이 부부나 애인의 남녀 주인공으로 함께 한 연극은《태》(1974), 《출세기》(1974), 《매디슨카운티의 다리》(1996), 《비 오는 날의 축제》(1997), 《누군가의 어깨에 기대어》(2002), 《졸업》(2003), 《에이미》(2010), 《그대를 속일지라도》(2010), 《응시》(2011) 등 13편에 이르고, 이호재가 처음 출연한 영화인 《이혼하지 않은 여자》에도 윤소정이 함께 출연하였다.[1]

2017년 6월 16일 패혈증으로 서울성모병원에서 향년 74세를 일기로 타계했다. 본인이 출연한 사전제작 드라마《엽기적인 그녀》가 방송되던 중에 전해진 소식이어서 안타까움을 주었다.

출연작편집

연극편집

영화편집

TV 드라마편집

라디오 프로그램편집

  • 2016년 《EBS 책 읽는 라디오 낭독 시리즈》 (EBS FM)

수상편집

  • 1984년 제20회 백상예술대상 연극부문 여자최우수연기상
  • 1995년 제31회 백상예술대상 연극부문 인기상
  • 제16회 동아연극상
  • 2001년 제38회 대종상 영화제 여우조연상
  • 2003년 서울공연예술제 개인인기상
  • 2007년 제17회 이해랑 연극상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윤봉춘 (1902년 ~ 1975년)
  • 배우자 : 오현경 (1936년 11월 11일 ~ )
    • 아들 : 오세호
    • 딸 : 오지혜 (1968년 9월 3일 ~ )
  • 오빠 : 윤삼륙 (1937년 5월 25일 ~ 2020년 7월 2일)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