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발광

음발광, 음루미네슨스(Sonoluminescence)는 소리에 의해 자극을 받을 때 액체 내에서 자체적으로 붕괴되는 기포로 인해 발광하는 현상이다.

Single bubble cropped.jpg

음발광 효과는 1934년 소나에 대한 작업의 결과로서 쾰른 대학교에서 처음 발견되었다.[1]

1960년,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의 피터 자먼은 음발광 현상의 가장 신뢰할만한 이론을 제안했다. 음발광은 기본적으로 열이 기원이며 붕괴하는 구멍의 마이크로성 충격에서 발생했을 것으로 결론내렸다.[2]

각주편집

  1. Farley J, Hough S (2003). “Single Bubble Sonoluminsescence”. 《APS Northwest Section Meeting Abstracts》: D1.007. Bibcode:2003APS..NWS.D1007F. 
  2. Jarman, Peter (1960년 11월 1일). “Sonoluminescence: A Discussion”. 《The Journal of the Acoustical Society of America》 32 (11): 1459–1462. Bibcode:1960ASAJ...32.1459J. doi:10.1121/1.1907940. ISSN 0001-4966.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