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심(疑心)은 특정 대상을 이상하게 여기는 감정이다. 일반적으로 타인을 의심하는 것은 시민 도덕에서 좋지 않은 것으로 인식된다. 다른 견해로는 적당한 의심이 있어야 일상 생활이 가능하다고 한다.

Rae, Henrietta - Doubts - 1886.jpg


 의심은  주어진 그대로 받아들이지 않고 그렇지 않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는 것. 또는, (어떤 사람을) 좋지 않거나 옳지 않은 일을 한 사람이 아닐까 하고 생각하는 것.

철학과 공중 도덕편집

일부 정신적인 철학과 도덕에서는 일종의 공포라고 주장한다. 공중 도덕에서는 한 사람의 인간관계를 '망친다'고 한다. 일부에서는 근거없는 의심이 남에게 폐를 끼친다며 지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