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원 (1926년)

대한민국의 정치인 (1926–2000)

이동원(李東元, 1926년 9월 8일~2006년 11월 18일)은 대한민국의 정치인이다.

이동원
1965년 미국 방문중인 이동원
1965년 미국 방문중인 이동원
대한민국의 제12대 외무부 장관
임기 1964년 7월 25일~1966년 12월 26일
전임 정일권
후임 정일권
대통령 박정희

신상정보
출생일 1926년 9월 8일
출생지 일제강점기 조선]함경남도 북청군
사망일 2006년 11월 18일(2006-11-18)(80세)
국적 대한민국
학력 옥스퍼드 대학교 대학원 정치학 박사
경력 박정희 대통령 비서실장
제7·8·10·15대 국회의원
정당 무소속
본관 양성(陽城)
종교 개신교
상훈 국민훈장 무궁화장

생애

편집

연희대학교 정경학과를 거쳐 미국 리오 그랜드 대학교를 졸업한 뒤 미국 켄트 주립대학 대학원 석사와 미국 컬럼비아 대학교 대학원을 거쳐 영국으로 가서 1958년 영국 옥스퍼드 대학교 대학원에서 정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62년 박정희 정권의 초대 대통령비서실장, 주 태국 대사[1], 1964년 외무부 장관, 주 스위스 대사, 국회외무위원장, 한.일협회장을 역임하고 아스팍을 창설하고 초대의장을 지냈다. 대통령 특사로 아프리카 15개국을 순방하기도 하였다.

외무부 장관 재임하던 1964년에 일본으로부터 3억달러의 차관을 차입하는 조건으로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묻어두기로 한 한일회담을 주선해 국민들의 반일감정에 불을 지른 인물로 비판받기도 한다. 1965년 12월 18일 상오 10시반 중앙청 제1회의실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일본 양국의 국교정상화를 최종적으로 매듭짓는 기본조약 및 협정에 의한 비준서 교환에 이동원 외무장관은 수석전권대표로서 참석했다.[2]

제7대 국회의원(전국구, 민주공화당), 제8대 국회의원(전국구, 민주공화당), 제10대 국회의원(통일주체국민회의, 유신정우회), 제15대 국회의원(전국구, 새정치국민회의)을 지냈다.

재단법인 국제학술원 이사장이자, 학교법인 동원대학 이사장이었다.

학력

편집

경력

편집
  • 박정희 대통령 비서실장
  • 주 태국대사
  • 외무부 장관
  • 제7대 국회의원 (민주공화당)
  • 제8대 국회의원 (민주공화당)
  • 제10대 국회의원 (통일주체국민회의 유신정우회)
  • 제15대 국회의원 (새정치국민회의)
  • 재단법인 국제학술원 이사장
  • 아스팍 창설 겸 초대 의장
  • 주 스위스 대사
  • 학교법인 동원대학 재단이사장

역대 선거 결과

편집
실시년도 선거 대수 직책 선거구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락 비고
1960년 총선 5대 국회의원 서울 성동구 을 무소속 7,947표
16.41%
2위 낙선
1967년 총선 7대 국회의원 전국구 민주공화당 5,494,922표
50.6%
전국구 8번   초선
1971년 총선 8대 국회의원 전국구 민주공화당 6,254,921표
48.8%
전국구 8번   재선
1978년 총선 10대 국회의원 통일주체국민회의 유신정우회
0%
지명   3선
1996년 총선 15대 국회의원 전국구 새정치국민회의 4,971,961표
25.3%
전국구 7번   4선

각주

편집
  1. “瑞典大使에- 劉載興씨任命”. 경향신문. 1963년 8월 7일. 駐泰國大使後任에는 現靑瓦臺秘書室長 李東元씨가 內定되고 있으며 泰國政府에 「아그레망」을 申請中에 있다.) 
  2. “오늘부터 韓日國交正常化”. 경향신문. 1965년 12월 18일.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참고 자료

편집
  • 《대한민국 의정총람》, 국회의원총람발간위원회, 1994년

외부 링크

편집
전임
이재항
대통령 비서실장 직무대행 임시서리
1962년 3월 23일 ~ 196년 3월 24일
후임
(본인)
전임
(본인)
대통령 비서실장 직무대리
1962년 3월 24일 ~ 1962년 4월 6일
후임
(본인)
전임
(본인)
제2대 대통령비서실장
1962년 4월 6일 ~ 1963년 12월 16일
후임
이후락
전임
유재흥
제2대 주 타이 대사
1963년 12월 23일 ~ 1964년 7월 8일
후임
장성환
전임
정일권
제12대 외무부 장관
1964년 7월 25일 ~ 1966년 12월 26일
후임
정일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