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이인민(李仁敏, 1330년 ~ 1393년)은 고려시대의 문신으로 호는 모은(慕隱)이며 본관은 성주이다. 대제학 이조년의 손자이자 이인복, 이인임의 동생이며 이숭인의 당숙이다. 경상북도 출신.

생애편집

할아버지는 성산군 이조년(李兆年)이고, 아버지는 성산후 이포(李褒)이다. 22년 연상인 이인복은 그의 친형이고, 이인임, 이인립 등도 그의 친형이었다.

공민왕 9년(1360년) 문과에 급제, 우왕 9년(1383년) 정당문학(政堂文學)으로 동지공거(同知貢擧)가 되어 과거를 관장하고 문하평리 겸 대제학(門下評理兼大提學)에 올랐다. 1388년 최영(崔瑩)ㆍ이성계(李成桂)에 의해 형 이인임(李仁任)이 숙청당하자 이에 연좌되어 유배되었다가 1388년 공양왕의 즉위 이후 석방되어 관작이 복구되었다. 그러나 공양왕 2년(1390년) 윤이(尹彛)ㆍ이초(李初)의 옥사(獄事)에 관련, 청주옥(淸州獄)에 갇혔다가 이듬해 국대비 왕씨(國大妃 王氏)의 생일에 사면령이 내려져 특사, 풀려났다. 그 뒤 경외종사관(京外從使官)이 되었다가 판개성부사(判開城府事)를 지냈다.

1392년 7월 조선 건국 후 아들 이직(李稷)이 개국공신(開國功臣)ㆍ좌명공신이 되어 태조(太祖) 때에 성산부원군(星山府院君)에 추봉(追封)되었으며, 증 추충익대보조공신(推忠翊戴補助功臣) 대광보국숭록대부 의정부영의정 겸 경연판이조사 감춘추관사(大匡輔國崇祿大夫議政府領議政兼經筵判吏曹事監春秋館事)에 추증되었다.

기타편집

도은 이숭인은 그의 사촌형제인 이원구(李元具)의 아들이다. 이성계신덕왕후 강씨의 딸 경순공주의 부마인 이제는 그의 형 이인립의 아들이었다.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