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민

이혜민(1959년 1월 15일(1959-01-15) ~ )은 대한민국싱어송라이터이다. 음악가 겸 작사가 이재민과는 친척 관계이다. 그의 현재 주요 거주지는 대한민국 경기도 김포이다. 고등학교 때 강은철이 불러 히트한 《삼포 가는 길》을 작사, 작곡했다. 김흥국의 《호랑나비》, 《59년 왕십리》, 이동기의 《춘희》, 김재희의 《애증의 강》, 이예린의 《포플러 나무 아래》 등을 작곡했다. 1983년 《은지》라는 노래 작품을 발표하면서 정식 가수 데뷔했다. 양현경 등과 함께 배따라기로 활동하며[1] 《그댄 봄비를 무척 좋아하나요》, 《아빠와 크레파스》, 《비와 찻잔 사이》 등을 히트시켰다.

Picto infobox music.png
이혜민
기본 정보
출생1959년 1월 15일(1959-01-15) (61세)
직업가수, 작사가, 작곡가
장르포크 록, 팝 발라드
악기보컬
기타
활동 시기1975년 ~ 현재
가족이철(아버지)
이택(5촌 숙부)
이재민(6촌 형)


각주편집

  1. 보도 자료 리스트, 한겨레신문, 2009년 2월 25일, ‘배따라기 = 이혜민’ 알리려 9집 앨범 냈어요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