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자본의 본원 축적(資本 本源蓄積, 독일어: ursprungliche Akkumulation des Kapitals, 영어: primitive accumulation of capital) 또는 자본의 원시 축적봉건사회가 해체해 자본제 사회가 성립하는 과정에서의 생산 양식의 변화를 가리킨다.

개요편집

자본제 사회가 성립하기 위해서는 상품 경제가 성립하기 위한 상품 생산의 존재가 필요하다. 그리고, 그것이 성립하기 위해서는

가 필요하다. 봉건사회의 해체에 의해, 양계급을 창출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전형예로서 영국에서는 요먼인클로저에 의해서 해체되어 다수가 토지라는 생산수단을 잃어 임금노동자가 되어, 자본주의적 생산의 기초가 쌓아 올려졌다. 그리고 이 과정은 산업혁명에 의해서 완료했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