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략방위구상

전략방위구상(戰略防衛構想, Strategic Defense Initiative; SDI)은 적국의 핵 미사일을 요격하고자 하는 구상이다. 미국레이건 대통령에 의해 1983년에 계획이 수립되었다. 스타워즈 계획(Starwars)이라고도 불린다.

배경편집

1983년 3월 23일 레이건 미국 대통령이 TV연설을 통해 냉전 시대에 소련의 핵 미사일의 위협에 대해, 핵무기를 보유하여 보복으로 대처하는 것이 아니라 우주공간에서 레이저나 입자빔 인공위성과 같은 첨단 우주 장비를 배치하여 소련의 미사일을 우주공간에서 격파할 수 있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방어 3단계 계획편집

  1. 미사일기지에서 발사되어 추진체와 탄두의 분리 전에 요격하는 초기요격방법(Primary Defense)
  2. 우주공간을 날아오는 동안에 요격하는 중도요격방법(Mid-course Defense)
  3. 미국 본토 상공에서 요격하는 종점요격방법 (Terminal Defense)

지상 요격 체제편집

공중 요격 체제편집

레이저 광선 무기편집

1985년 6월 21일 미국은 레이저 광선을 디스커버리 호에 명중시키는 데 성공하였다. 하와이 마주리 정상에서 발사된 이 광선은 지구 상공 353.9km 지점에서 시속 27,996km로 비행하던 디스커버리 호에 이날 오후 한국시간 8시 46분에 명중하였다.

입자빔 무기편집

요격위성편집

위성에 레이저 무기나 폭약을 적재하여 위성에 접근한 다음 발사하거나 자폭함으로써 적의 위성을 파괴할 수 있는 위성으로, 발사하는 위성을 헌터 킬러 위성 (Hunter Killer Satellite) 라고 부르고, 자폭하는 위성을 우주기뢰 (Space Mine)으로 부른다.

전략 방위 구상에 대한 소련의 대항 전술편집

소련은 핵폭탄을 초고공에서 폭발시켜 전자 장비를 무력화시킬 수 있다. 일종의 재머나 임펄스 고주파 공격으로, 핵폭발시 발생하는 EMP를 이용하여 무력화하는 방법이다. 이는 1961년 10월 58MT급의 핵폭탄 차르 봄바를 초고공에서 폭발시켜 그 근처 전자 장비와 통신망을 무력화시킴으로써 증명되었다.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