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이의 반란

젊은이의 반란(Youthquake)은 1960-70년대의 학생 운동으로 인해 젊은 층에 퍼진 체제에 대한 반항과 과격주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