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정명화

한국의 첼리스트

정명화(鄭明和, 1944년 3월 19일 ~ ) 는 한국인 첼리스트이다. 1969년 첼리스트로 데뷔하였고, 1993년부터 2008년까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기악과 교수를 지냈다.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 지휘자피아니스트 정명훈은 그의 동생들이다.[1] 종교는 개신교다.

Picto infobox music.png
정명화
기본 정보
출생1944년 3월 19일(1944-03-19) (75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첼리스트
악기첼로
활동 시기1969년~
배우자구삼열[1]
학력서울예술고등학교
줄리아드 음악대학
California State University 대학원
소속 그룹정 트리오
관련 활동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1993~2008)
-초빙교수
-명예교수 (2011~)

생애편집

어린 시절편집

어머니가 어렸을 때부터 7남매에게 피아노를 가르치셨다. 예술을 좋아하는 부모님 밑에서 영향을 받아 음악가의 길을 걷게되었다. 1950년 부산으로 피난을 갔을 때도 피아노를 손수 트럭에 실어나를 정도로 부모님이 열정적이었다.[1]

데뷔 이후편집

1969년 디트로이드 심포니와의 야외공연 협연으로 데뷔하였다. 그해 동생 정경화와 정명훈과 함께 '정 트리오'로 백악관에서 연주하였다.[2]1970년 뉴욕에서 구삼열을 만났고, 이후 연인이 되어, 결혼에 이르렀다. 1978년 남편의 로마 발령에 따라 이사하였다.[1] 1993년 한국예술종합학교 기악부 교수로 임명되었다. 2008년 9월 정년을 맞아 퇴임하였다.

상훈, 사회활동편집

  • 1999년 12월,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친선대사
  • 이탈리아 시칠리 교향악단이 정하는 금년 최고의 연주자로 선정
  • 제16회 코리아 베스트 드레서로 선정
  • 2008년 9월 '2008 윤이상 페스티벌' 참석.[3]
  • 2008년 제2회 세계한인의 날 홍보대사[4][5][6]에 위촉되었다.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