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정무제 (定武帝, 1616년 ~ 1664년)는 남명의 황제(재위:1646년 ~ 1664년)라고 전해지는 인물이다. 묘호는 평종(平宗). 시호는 규천현도지인정신덕문분무정숙돈강원황제(揆天顯道知仁貞信德文奮武靖肅敦康元皇帝), 는 본립(本鉝)이라고 한다. 명나라 사람 사계좌가 쓴 《죄유록(罪惟錄)》에 근거한 일부 야사에만 등장하기 때문에 많은 역사학자들이 실존인물인지 의심스러워한다. 한왕(韓王) 주송(朱松)의 후손인 주단척(朱亶塉)이나 주경률(朱璟溧)과 동일인물이라는 설도 있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정무제(定武帝)
지위
명나라의 황제
남명의 황제
재위 1646년 ~ 1664년
전임자 영력제
이름
주본립
묘호 평종(平宗)
시호 규천현도지인정신덕문분무정숙돈강원황제
신상정보

1646년에 (이자성의 부하였던) 학영충(郝永忠)이 주본립을 황제로 옹립하고, 주본현은 정무(定武)란 연호로 개원했다고 한다. 야사에 따르면 정무제는 영력제가 미얀마로 도피한 후에도 중국 본토에서 계속 남명 정권을 이끌었지만, 1663년에 오삼계의 군대와 싸워 대패한 뒤 64년에 후계자 없이 사망했다고 한다. 그러나 이 야사대로라면 정무제를 언급한 1차 자료가 굉장히 많아야 하는데도 거의 없기 때문에, 역사적 신빙성이 의심스럽다.

이후로 명나라 황실 당주는 영정왕 주술계(朱術桂, 1617년 ~ 1683년)만 남았다.

가족편집

  • 1남 4녀
전임
명 소종
제22대 명나라 황제
1646년 ~ 1664년
후임
명 멸망
전임
소종 영력제
제6대 남명의 황제
1646년 ~ 1664년
후임
남명 멸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