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5기갑척탄병사단

제15기갑척탄병사단(독일어: 15. Panzergrenadier-Division)은 제15기갑사단튀니지에서 항복하면서 해체된 후, 사단의 남은 생존자를 중심으로 창설된 나치 독일군의 기갑척탄병사단이다. 1945년 5월에 제2차 세계 대전이 종결될 때까지는 허스키 작전, 이탈리아 전역 등에 투입되었다.

제15기갑척탄병사단
15. Panzergrenadier-Division
Emblem of the 15th Panzergrenadier Division (Wehrmacht).svg
15기갑척탄병사단 마크
활동 기간1943년 7월 ~ 1945년 5월
국가나치 독일의 기 나치 독일
소속독일 육군
병과기갑척탄병
규모사단
참전허스키 작전
이탈리아 전역

부대 연혁편집

  • 1943년 7월 1일, 시칠리아에 집결하고 있던 북아프리카 전선 파견 예정 병력을 중심으로 사단 창설
  • 1943년 7월 10일, 연합군이 시칠리아에 상륙하자 전투에 돌입 (북쪽으로 후퇴 후 8월에 이탈라이 본토로 철수)
  • 1943년 9월 9일, 살레르노에 상륙한 연합군과 전투 (1944년 6월까지 구스타프 방어선 전투에 참여)
  • 1944년 7월말, 프랑스 남부 지역으로 이동 (10월과 11월에는 서부방벽 방어전에 참여)
  • [[1945년 5월 5일, 니더작센주람스테드트(Lamstedt)에서 영국군에 항복

부대 편성편집

1943년 7월, 창설 시점의 사단 편성은 아래와 같다.

  • 사단본부
  • 제215기갑대대 : 전차대대
  • 제104기갑척탄병연대 : 재창설 (기존 제15기갑사단과 부대명 동일, 이하 같음)
  • 제115기갑척탄병연대 : 재창설
  • 제129기갑척탄병연대[1] : 재창설 (스탈린그라드 전투에서 전멸한 제22기갑시단 소속 연대)
  • 제33포병연대 (차량화) : 재창설
  • 방사포대대 "시칠리아" (독일어: Werfer-Abteilung Sizilien) : 네벨베르퍼(Nebelwerfer) 다연장 로켓발사기 부대
  • 제33육군대공포대대 (차량화)
  • 제15정찰대대 (독일어: Schnelle Abteilung 15) : 재창설
  • 제33대전차대대 : 재창설
  • 제33공병대대 (차량화) : 재창설
  • 제33통신대대 : 재창설

1943년 12월 무렵의 사단 편성은 아래와 같다.

  • 사단본부
  • 제115기갑대대 : 전차대대
  • 제103기갑척탄병연대
  • 제129기갑척탄병연대
  • 제33포병연대 (차량화)
  • 제33육군대공포대대 (차량화)
  • 제15기갑수색대대 (독일어: Panzeraufklärungs-Abteilung 115)
  • 제33대전차대대
  • 제33공병대대 (차량화)
  • 제33통신대대

전쟁 범죄편집

제15기갑척탄병의 부대원이 여러 건의 전쟁범죄에 연루되었다. 대표적 사건은 아래와 같으며, 전체적으로 300명에서 400명이 학살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1943년 10월 7일, 제115기갑척탄병연대가 벨로나에서 50명 이상의 민간인을 살해하고 학살 장소인 채석장을 폭파하여 범죄를 은폐한 행위[2][3]
  • 1943년 12월 28일, 제115기갑척탄병연대 제1대대가 발레로톤다에서 여성, 어린이를 포함한 40명 이상의 민간인을 무차별 사살한 행위

각주편집

  1. 1943년 3월 3일에 해체되었다가 재창설된 연대이다. 1944년 4월 3일에 제115기갑척탄병연대로 개칭된다.
  2. “cava di Bellona, 07.10.1943” (이탈리아어). Atlas of Nazi and Fascist Massacres in Italy. 2018년 9월 20일에 확인함. 
  3. “15. Panzer-Grenadier-Division” (이탈리아어). Atlas of Nazi and Fascist Massacres in Italy. 2018년 9월 20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