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제2차 이케다 제2차 개조내각(일본어: 第2次池田第2次改造内閣)은 이케다 하야토가 제59대 내각총리대신으로 임명되어, 1962년 7월 18일부터 1963년 7월 18일까지 존재한 일본의 내각이다.

제2차 이케다 제2차 개조내각
내각총리대신 제59대 이케다 하야토
성립연월일 1962년 7월 18일
종료연월일 1963년 7월 18일

내각각료명단 (수상관저)

목차

개요편집

1962년 7월 14일에 치른 자유민주당 총재공선은 현직 총재인 이케다 하야토 총리가 단독으로 출마하면서 사실상 이케다 총재의 재신임을 묻는 투표가 됐다. 이케다는 391표를 얻어 재선에 성공했지만 무효표 등을 합하면 135표의 비판표가 나오면서 내각 개조와 자민당 임원 개선에 영향을 미치게 됐다.

전임 내각이었던 제2차 이케다 내각 제1차 개조내각과 비교하면 개조 전에 당내 실력자를 망라하였던 것이 사토 에이사쿠, 미키 다케오, 후지야마 아이이치로가 각외로 떠나면서 고노 이치로가 잔류했다. 또, 내각관방장관인 구로가네 야스미는 고노에게 경사하여 사토와 고노의 권력 투쟁이 심하게 됐다. 그 이상으로 중요한 것은 외무대신 오히라 마사요시와 대장대신의 다나카 가쿠에이가 외교와 재정을 모두 장악하면서 젊은 실력자로서 대두하는 계기를 만든 것이다.

각료편집

정무 차관편집

한편, 내각 개조에 따르면서 자민당의 임원 개선이 이뤄졌다.

외부 링크편집

            일본의 역대 내각            
전임 내각
 제2차 이케다 내각 (제1차 개조) 
 제2차 이케다 제2차 개조내각 
 1962년 7월 18일 ~ 1963년 7월 18일 
후임 내각
 제2차 이케다 내각 (제3차 개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