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문환(曺文煥,1959년 11월 8일~ 대구광역시[1])은 대한민국의 정치인, 전직 의학 교수 및 의사이다. 2008년 한나라당(現 새누리당) 후보로 2008년 대한민국 제 18대 총선에 비례대표 14번으로 공천을 받아 당선되었다. 불교를 신봉하고 있으며, 불자로도 활동하고 있다.[2]

2018년 4월 23일, BNK금융그룹 성세환 전 회장과 조문환 전 국회의원 등이 부산은행 채용비리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3]

2018년 7월 24일, 부산은행 채용비리 혐의(위계에 의한 업무방해)로 기소된 후 부산지법에서 첫 재판이 열렸다.

공소사실에 의하면, 2015년 9월쯤 당시 경남발전연구원장이자 국회의원인 조문환 씨가 부산은행 경영기획본부장이던 박재경 씨에게 청탁 전화를 걸어 딸이 공채시험에 지원했으니 잘 봐달라고 했고, 딸이 2차 필기시험에서 탈락하자 다시 전화를 걸어 화를 냈다고 한다.[4]

목차

학력편집

경력편집

  • 1994년 : 고신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 2002년 : 바이오링크 이사
  • 2003년 ~ 2004년 : 양산시의사회 대외협력이사
  • 2006년 : 강남 의사협회 대외협력이사
  • 2008년 : 제17대 대통력직 인수위원회 자문위원
  • 2008년 5월 ~ 2012년 5월 : 제18대 국회의원 (비례대표/한나라당)
  • 2008년 8월 : 제18대 국회 정무위원회 위원
  • 계명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 한나라당 제3정책 조정위원회 부위원장
  • 2012년 2월 ~ 2012년 5월 : 제18대 국회의원 (비례대표/새누리당)
  • 2014년 7월 : 제12대 경남발전연구원 원장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 대수 직책 선거구 정당 득표수 득표율 순위 당락 비고
총선 18대 국회의원 비례대표 14번 한나라당 6,421,727표
37.48%
-   초선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