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조영복 초상(趙榮福 肖像)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경기도박물관에 있는 조선시대의 초상화이다. 1999년 12월 15일 대한민국의 보물 제1298호로 지정되었다.

조영복 초상
(趙榮福 肖像)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 보물 제1298호
(1999년 12월 15일 지정)
수량 2폭
시대 조선시대
소유 공유
위치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상갈로 6
(상갈동, 경기도박물관)
좌표 북위 37° 16′ 4″ 동경 127° 6′ 30″ / 북위 37.26778° 동경 127.10833°  / 37.26778; 127.10833좌표: 북위 37° 16′ 4″ 동경 127° 6′ 30″ / 북위 37.26778° 동경 127.10833°  / 37.26778; 127.10833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조영복선생영정
(趙榮福先生影幀)
대한민국 경기도유형문화재(해지)
종목 유형문화재 제129호
(1985년 6월 28일 지정)
(1999년 12월 15일 해지)
정보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조선 숙종 때의 문신인 조영복(1672∼1728)의 초상화 2점으로 하나는 흰색의 도포를 입고 있는 모습이고, 다른 하나는 공복을 입고 있는 모습이다. 조영복은 조선 숙종 31년(1705)에 과거에 합격하여 여러 벼슬을 지냈다.

도포를 입은 모습의 초상화는 동생인 조영석(1686∼1761)이 그린 것으로 세로 125㎝, 가로 76㎝ 크기이며, 앉아 있는 전신상이다. 오른쪽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인데, 조선 초상화에서는 드물게 양손이 나와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영정은 유학자의 기품이 잘 드러난 사대부의 모습을 생생하고 실감나게 담아낸 매우 가치있는 그림이다.

다른 하나의 초상화는 공복을 입은 모습으로 의자에 앉아 오른쪽을 향하고 있다. 세로 154㎝, 가로 79㎝의 크기의 이 그림은 당대 유명한 화가인 진재해가 그린 것인데, 세밀하고 정교한 묘사가 돋보이며 17세기 말에서 18세기 초 공신상의 모습을 잘 반영하고 있다.

도포를 입은 모습의 초상화는 경종 4년(1724)에 그리고, 그 이듬해인 영조 1년(1725)에 공복을 입은 모습의 초상화를 그렸다. 같은 시기에 동일한 인물을 그린 두 영정은 그림의 성격과 특성을 비교해볼 수 있는 좋은 자료이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