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명수배

지명수배(指名手配) 포스터는 정부 당국이 체포하기를 원하는 범죄 혐의자를 대중에게 알리기 위해 배포되는 포스터이다. 일반적으로 사진을 사용할 수 있을 경우 범죄 혐의자의 사진이 포함되며, 아니면 경찰이 만든 얼굴 합성 이미지가 포함될 수도 있다.

에이브러햄 링컨 암살에 가담한 존 윌크스 부스와 관련자를 수배하는 지명수배 포스터

개요편집

지명수배 포스터에는 지명수배 대상이 되는 사람(들)과 범죄의 설명이 포함된다. 포스터에 공고된 범죄자를 포획하는 사람에게는 금전적 보상이 주어지는 것이 보통이다. 지명수배 포스터는 물리적인 게시판이나 우체국 복도 등 대중들이 볼 수 있도록 일반적으로 경찰서나 다른 정부 기관에 의해 제작된다. 오늘날 수많은 지명수배 포스터들은 인터넷에 게시된다. 그러나 지명수배 포스터들은 자경단, 철도 안전국, 그리고 핑커톤 등의 사설 기관에 의해 제작되기도 한다.

전광판편집

2007년, 연방수사국은 23개 도시에서 전광판에 지명수배 포스터를 게시하기 시작했으며 다른 주에도 이 시스템을 확장하는 일을 계속하고 있다.[1] 이를 통해 미국 내에서 지명수배 알림을 즉시 게시할 수 있게 한다.

이미지편집

지명수배에 사용되는 합성 이미지는 다음을 포함한 다양한 방식으로 만들 수 있다:

  • E-FIT(Electronic Facial Identification Technique): 컴퓨터를 통해
  • Identikit
  • PhotoFIT: 사진 얼굴 식별 기법(Photographic Facial Identification Technique)

저명한 지명수배의 예편집

각주편집

  1. “Opening a Clear Channel The FBI on Digital Billboards”. 《fbi.gov》. U.S.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외부 링크편집

  •   위키미디어 공용에 지명수배 관련 미디어 분류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