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이충무공 진배미 유적지

진주 이충무공 진배미 유적지(晉州 李忠武公 陳배미 유적지)는 경상남도 진주시 수곡면 원계리에 있는 조선시대 선조 25년(1592) 임진왜란 때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군사를 훈련시키던 곳이다. 1974년 12월 28일 경상남도의 기념물 제16호 이충무공 진배미 유적지로 지정되었다가, 2018년 12월 20일 현재의 명칭으로 변경되었다.[1]

진주 이충무공 진배미 유적지
(晉州 李忠武公 陳배미 유적지)
대한민국 경상남도기념물
종목기념물 제16호
(1974년 12월 28일 지정)
면적3,234m2
시대조선시대
관리손일권
주소경상남도 진주시 수곡면 원계리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개요편집

경남 진주시 수곡면 원계리에 있는 진배미 유적지는 선조 25년(1592) 임진왜란 때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군사를 훈련시키던 곳이다.

장군이 두번째로 삼도수군통제사 임명장을 받은 후 군사들을 훈련시켰다고 전하며, 마을 사람들은 이곳을 ‘진배미’라고 부르고 있다.

1975년 장군의 호국정신과 얼을 되살리기 위해 높이 4m, 너비 1.1m의 유적비를 세워 보존하고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