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관(借款, 영어: credit)은 어느 나라 정부, 은행 또는 회사 등이 상대국의 정부, 은행 또는 회사에 대하여 장차 필요할 경우에 일정한 융자를 받을 것을 예약 혹은 차입한 신용을 말한다.

상업차관편집

개인이나 민간기업이 외국으로부터 도입한 자금이다. 국가나 정부에서 보증하고 법인이 들여오는 공공 차관하고는 분명하게 구분된다. 국회의의 의결을 통해서만 들여올 수 있는 것이 공공차관이지만, 상업차관은 재정경제부 장관의 인가만으로도 도입할 수 있다. 선진국에서 개발도상국에 공여하는 것이 차관의 일반적인 개념이지만, 정부에서는 국제수지의 악화를 이유로 1986년 이후 허용하지 않고 있다.[1]

각주편집

  1.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 〈상업차관〉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