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방법

철학방법(哲學方法, 철학방법론, Philosophical method,  philosophical methodology) 철학을 어떻게하는지 방법에 관한 연구이다. 철학자들 가운데서 일반적인 견해는 철학이란 철학자들이 철학적 질문들을 진술하는 그 방법들과는 구별된다는 것이다. 철학자들이 철학적 질문들에 답변하는데는 꼭 하나의 방법만 있는 것이 아니다.

방법론과정편집

체계적인 철학은 인간의 삶과 관련된 모든 질문들과 문제들을 설명할 수 있는 이성적인 구조를 제공한다. 예를 들면 체계적인 철학자들에 포함되는 사람은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 르네 데카르트, 스피노자, 그리고 헤겔이 있다. 여러 방법을 통하여 실재에 대한 궁극적인 구성요소들을 즉, 즉 형이상학을 제공하는 철학적 방법을 세울려는 시도들은 체계적인 철학으로 간주될 수 있다. 현대 철학에서는 체계적인 철학에 반동이 케에르케고르에서 시작되었고, 분석철학, 실존주의, 해석학, 그리고 해체주의를 통하여 다양한 형태로 지속되고 있다.[1]

철학방법의 일반적인 특징들

  • 방법론적 회의: 한 사람의 믿음의 진리를 의심하거나 회의를 갖는 체계적인 과정이다.
  • 토론: 해결을 제공할 하나의 토론 혹은 여러 토론을 제세하는 것이다.
  • 변증법: 다른 철학자들의 비판을 하도록 해결점과 토론을 제시하거나, 그들이 자신들의 토론을 판단하도록 도와주는 것이다.

의심과 의아함편집

플라톤은 철학은 의아함(감정)에서(wonder, emontion) 시작한다고 말했다.[2] 아리스토텔레스 역시 비슷하게 주장하기를 놀라움이 첫번째로 사람들을 철학화로 인도하고 지속적으로 인도한다고 한다.[3] 철학화란 기존에 받아들인 믿음에 대해 단순한 의심에서 시작될 수 있다.

질문과 문제의 명료화편집

대답할 질문과 해결할 문제들을 명료화하는 것이다. 명료할수록 비판할 이슈들을 정립하는데 더욱더 쉬워진다.

해결의 진술편집

철학적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하여 시도내에 있는 이론을 진술하거나, 정의 혹은 분석을 제공하는 것이다.

해결의 정당화편집

토론은 진술의 모음이며, 추론에 따라서 결론이 오지만 철학이란 다른 의견이 항상 질문하고 더 좋은 대안을 위해 발전하도록 제공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철학적 비평편집

의견들의 불일치를 통하여 더 좋은 해결을 위하여 의견을 교환하는 행위 곧 변증법이 사용된다.

동기편집

철학이 무엇인지 관심과 이해를 갖는 사람은 철학을 하게 된다는 것이다. 인간의 오류와 무지를 철학이 조사한다는 것이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The Ammonius Foundation”. 2012년 3월 21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7년 7월 26일에 확인함. 
  2. Plato, Theaetetus 155 d (tr. Benjamin Jowett)
  3. Aristotle, Metaphysics 982b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