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최돈웅(崔燉雄, 1935년 3월 25일 ~ 2018년 6월 27일)은 대한민국의 제8대, 제14대, 제16대 국회의원을 지낸 정치인이다.

2000년 대한민국 16대 총선에 출마하여 당선되었으나, 선거법 위반 혐의로 당선 무효가 거의 확실해지자 의원직을 사퇴했다가 보궐선거에 출마하여 재차 당선되었다.[1]

2002년 대한민국 대통령 선거에서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를 위해 불법 대선자금을 기업으로부터 받은 혐의로 징역 1년형을 선고받고 복역하다가 2004년 특사로 풀려나왔다.[2]

강릉MBC의 49% 지분을 가진 제2대 주주였다. 하지만 2005년 문화방송 본사에서 김영일 사장을 조승필로 교체하려 할 때 끝까지 반대하는 등 심각한 갈등을 겪었다. 결국 2005년 문화방송본사에서 최돈웅씨의 지분 49%를 79억원에 매입하였다.[3]

2007년 10월에는 한나라당 상임고문으로 임명되었다가, 불법 대선자금 관련 인물을 상임고문으로 다시 불러들이는 데 대한 반발로 이틀 만에 자진사퇴하였다.[4]

아버지는 일제 강점기조선총독부 중추원 참의를 지낸 최준집이다.[5]

목차

학력편집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제8대 총선 국회의원(강원 강릉시·명주군) 8대 민주공화당     54.00% 46,024표 1위  
제14대 총선 국회의원(강원 강릉시) 14대 무소속      37.63% 27,068표 1위  
제15대 총선 국회의원(강원 강릉시 갑) 15대 신한국당       27.54% 12,988표 2위 낙선
제16대 총선 국회의원(강원 강릉시) 16대 한나라당      42.11% 40,890표 1위  
10·25 재보궐선거 국회의원(강원 강릉시) 16대 한나라당      44.1% 28,351표 1위  

각주편집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