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최리(崔理)는 낙랑의 국왕이다.

최리는 옥저로 놀러 가려는 호동을 만나 낙랑으로 데려갔다. 최리의 딸 낙랑 공주가 호동과 사랑에 빠져 혼인했다.

그런데 낙랑에는 외적이 침입하면 스스로 울어 위기를 알려 주는 자명고라는 북과 뿔피리가 있었는데, 그동안 고구려는 자명고와 뿔피리 때문에 낙랑 정복에 어려움이 있어서, 고구려로 돌아온 호동은 낙랑 공주에게 자명고와 뿔피리를 파괴해 함께 살자고 하자 그녀는 부탁을 수락했으나, 이를 눈치 챈 최리는 분노해 공주를 암살했다. 이후 호동은 군사를 이끌고 낙랑을 정복한다.

가족 관계편집

  • 딸 : 낙랑공주
  • 사위 : 호동
  • 사돈 : 대무신왕(사모:해씨-갈사부여의3대왕의 여동생)
전임
공석
낙랑군주
후임
공석
(사실상 대무신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