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최명철(? ~ )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정치인이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위원 겸 낙원기계연합기업소 고문지배인이다.

최명철
국적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직업정치인,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위원, 낙원기계연합기업소 고문지배인, 최고인민회의 제13기 대의원

경력편집

1974년 천리마낙원기계공장 지배인을 거쳐 1982년 8월, 낙원기계공장 지배인으로 승진했다. 1990년 1월 낙원기계연합기업소 당 책임비서로 선출되었고 1991년 4월에 낙원기계연합기업소 지배인이 되었다. 2016년 5월, 조선로동당 제7차 대회에서 당 중앙위원회 위원으로 선출되었다.[1] 현재, 낙원기계연합기업소 고문지배인이다.

기타편집

1994년 7월 김일성 사망과 1995년 오진우 사망 당시에 국가 장의위원회 위원을 맡았다.

각주편집

  1. “北 노동당 정무국 신설, 위원장 김정은 추대”. 《통일뉴스》. 2016년 5월 11일. 2018년 9월 12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