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향전 (1935년 영화)

대한민국의 영화

"춘향전"(talkie 春香傳, 토키 춘향전)은 한국에서 제작된 이명우 감독의 1935년 영화이다. 문예봉 등이 주연으로 출연하였고 분도주차랑 등이 제작에 참여하였다.

Picto infobox cinema.png
춘향전
감독이명우
각본이구영
제작분도주차랑
출연문예봉, 한일송
촬영이명우
편집이명우
음악홍난파
개봉일1935년 10월 4일 (1935-10-04)
국가한국
언어한국어

개요편집

1935년 10월 4일 경성촬영소(京城撮影所)의 제작으로, 서울 단성사에서 개봉된 영화 <춘향전>은 한국 영화사상 최초의 발성영화였는데, 이기세(李基世) 원작, 이구영 각색, 이명우(李明雨) 감독·촬영, 이필우(李弼雨) 녹음 및 현상과 조명으로 되어 있고, 배역은 문예봉(文藝峰)·한일송(韓一松)·김연실·노재신(盧載信) 등이 맡았다. 이 영화의 기술 과정을 맡은 이필우는 두 차례나 일본에 건너가 최신 영화 기술을 배운 후 귀국하여, 카본 라이트를 전구 라이트 시스템으로 바꾸어서 100kW를 사용했고, 현상을 배트(vat)현상으로 하고, 프린터는 '벨 엘 호웰'을 사용하여, 이른바 기술적인 혁신을 시도했다. 흥행 결과도 성공적이었다.

출연편집

주연편집

조연편집

기타편집

  • 원작자: 이기세
  • 조명: 이필우
  • 녹음: 이필우

외부 링크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talkie 春香傳" 항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