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충신 홍직 정려(忠臣 洪稙 旌閭)는 세종특별시 전의면 서정리에 있는 정려이다. 2001년 5월 31일 연기군의 향토유적 제2호로 지정되었다가,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2014년 9월 30일 세종특별자치시의 향토문화유산 제2호로 재지정되었다.[1]

충신 홍직 정려
(忠臣 洪稙 旌閭)
대한민국 세종특별자치시향토문화유산
종목향토문화유산 제2호
(2014년 9월 30일 지정)
시대1713년 (숙종 39년)
주소세종특별자치시 전의면 서정리
충신홍직정려
대한민국 연기군향토유적(해지)
종목향토유적 제2호
(2014년 9월 30일 해지)

개요편집

홍직(洪稙)은 1602년 무과에 장원하여 여섯고을을 지내면서 청백리로 명성이 높았다. 1624년(인조 2) 이괄의 난에 삼등현령으로 원사 장만을 도와 난을 평정하였다. 1627년 정묘호란 시에 순안현령으로 있으면서 적을 사로잡은 공을 세워 통정에 올랐다. 1636년 병자호란 시에는 정방산성으로 입성하여 분전중 131발의 화살을 맞고 토산현 남산에서 운명하였으니 1637년 1월 7일이다. 1713년 (숙종 39년)에 정려를 명정받았으니 교지에도 늠름한 기상과 생기가 있다고 말하였다.[2]

각주편집

  1. 세종특별자치시 고시 제2014-111호,《세종특별자치시 향토유적 지정 고시》, 세종특별자치시장, 세종특별자치시 시보 제93호, 44면, 2014-09-30
  2. 현지 안내문 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