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금

(칠현금에서 넘어옴)
고금(古琴).

고금(古琴; 칠현금: 七絃琴)은 7개 현으로 이루어진 중국현악기이다.

칠현금은 등현이 길고 일현다음의 발현악기이다. 공명함은 하나이기 때문에 면판이 곡 지판이다. 음구가 악기 뒷면에 위치한다. 음색은 매우 독특하고 무거우며 운율이 은은하고 길다. 밴드 악기 중 베이스에 해당되지만 리듬만을 강조해서 연주하지는 않는다. 칠현금은 클래식 악기인 비올라 처럼 저음의 무겁고 강하고 깊이있는 소리를 낸다. 기원전 6세기의 중국 고대서적에 유백아와 종자기의 칠현금 이야기가 나온다. 춘추시대에 보편적으로 칠현금이 사용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삼국사기에 진(晋)나라에서 고구려에 칠현금을 보냈다는 기록이 있다. 당시에 악기는 전해졌으나 타는 법과 성음(聲音)을 아무도 알지 못하였는데 왕산악(王山岳)이라는 사람이 거문고로 량하고 100여 곡을 지어서 연주하였다고 전해지고 있다. 고려 예종 때 일현금, 삼현금, 오현금, 칠현금, 구현금이 송나라에서 들어다. 조선 시대에는 오현금과 칠현금만 사용되었다. 아악의 등가에 편성되어 각종 제향에 사용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