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탕가 십자가

카탕가 십자가 (Katanga Cross 혹은 Handa)는 주물 동전 십자로, 다양한 크기이지만 전형적인 것은 서로 엇갈리는 형태로 대략 길이 20cm에 1 킬로그램의 무게가 나간다. 19세기와 20세기 사이에 현재 콩고 민주 공화국의 일부에서 통화로 쓰였으며 명칭은 콩고 남동부에 있는 풍부한 구리 채굴 지역인 카탕가 주에서 비롯되었다.[1]

카탕가 십자가

이 X 형태의 주형은 지방 구리 세공인들에 의해 주조되었다. 그들은 모래 거푸집 속으로 녹은 구리를 부어 주조했다.

최초의 가치편집

카탕가 십자 하나로는 대략 밀가루 10 킬로그램, 5 ~6마리 닭 또는 도끼 여섯 자루를 살 수 있었다. 두 개면 총을 살 수 있었다.

콩고로부터 독립을 선언했던 1961년에 카탕가는 자체적으로 고유 동전을 발행했는데 십자를 화폐로 쓴 전통을 살려서 동전에 카탕가 십자가를 그려 넣었다. (카탕가는 1963년에 콩고에 재합병되었다.)

각주편집

  1. “Joel Anderson, The Unusual Katanga Cross. 2011년 6월 1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09년 7월 5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