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칼 렘리 주니어

미국의 영화 제작자, 기업인

칼 렘리 주니어(영어: Carl Laemmle Jr., 1908년 4월 28일 ~ 1979년 9월 24일)는 미국 기업가, 영화 제작자로, 유니버설 스튜디오의 창립자인 사업가 칼 렘리의 아들이다. 아버지의 뒤를 이어 스튜디오를 경영했고, 《서부 전선 이상 없다》(1930), 《드라큘라》(1931), 《프랑켄슈타인》(1931), 《미이라》(1932), 《투명인간》(1933), 《프랑켄슈타인의 신부》(1935) 등의 영화를 남기며 유니버설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1979년 9월 24일 뇌졸중으로 사망하였는데 이 날은 40년 전 그의 아버지의 기일과 같은 날짜였다.

칼 렘리 주니어
Carl Laemmle Jr.
비커턴, 라이스와 함께 한 렘리(맨 오른쪽)
본명줄리어스 렘리
Julius Laemmle
출생1908년 4월 28일(1908-04-28)
일리노이주 시카고
사망1979년 9월 24일(1979-09-24) (71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국적미국의 기 미국
직업배우
활동 기간1926년 - 1936년
부모칼 렘리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