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밍 홈 어게인

커밍 홈 어게인》은 웨인 왕 감독의 2019년 작품이다. 2019년 제44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월드 프리미이로 상영되었고, 이어 10월 열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한국에 소개되었다. 《뉴요커》 잡지에 게재된 미국작가 이창래의 자전적 에세이를 기반으로 웨인 왕 감독과 이창래가 시나리오를 썼다. 이영훈이 작사작곡하고 이문세가 부른 한국가요 《옛사랑》 노래가 OST로 사용되었다.

Picto infobox cinema.png
커밍 홈 어게인
Coming Home Again
감독웨인 왕
각본웨인 왕 이창래
시간86분
국가미국
언어영어

시놉시스편집

창래(저스틴 전)는 월스트리트의 직장을 떠나 샌프란시스코로 돌아온다. 위암 말기의 어머니의 병수발을 들기 위해서이다. 침대에 누운 어머니를 모시며, 어머니가 가르쳐준 레시피대로 한국 음식을 하며, 과거를 떠올리고, 가족의 유대감을 생각한다.

캐스팅편집

  • 저스틴 전: 창래
  • 재키 청: 어머니
  • 크리스티나 줄리 킴: 여동생
  • 존 리: 아버지

영화정보편집

  • 2019년 제44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월드프리미어로 상영되었다.
  • 2019년 10월 열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갈라 프레젠테인션' 섹션에서 상영되었다.[1] 웨인 왕 감독이 영화제 참석할 예정이었지만 건강문제로 불참했다. 대신 재키 청이 부산을 찾았다.[2]

각주편집

  1. “부산국제영화제 영화정보”.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 박재환 (2019.10.10). “네이버뉴스”. 《[BIFF리뷰] 커밍 홈 어게인 “웨인 왕, 이창래, 이문세, 그리고 엄마의 갈비”》.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