쾌지나 칭칭나네

쾌지나 칭칭나네〉는 경상도 지방의 대표적인 민요이다. ‘쾌지나 칭칭 나네’는 농악에서 쓰이는 꽹과리 소리의 의성음으로 알려져 있다.

특징편집

〈쾌지나칭칭나네〉를 제창(齊唱)하면서 그 율조(律調)에 따라 춤을 춘다. 노래가 다를 뿐이지 〈강강수월래〉와 별로 다르지 않은 형식과 율동으로 된 것이 주목된다. 〈강강수월래〉가 그렇듯이 1명이 원 가사를 부르면 일동이 후렴인 ‘쾌지나칭칭나네’를 합창하는 형식이며, 처음은 느리게 나가다가 차츰 흥이 일면서 춤도 노래도 급속도로 고조된다.[1]

가사편집

쾌지나 칭칭나네편집

잦은 쾌지나 칭칭나네편집

각주편집

  1. 쾌지나 칭칭나네, 《글로벌 세계 대백과》

같이 보기편집

참고 자료편집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