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태주(泰州)는 거란이 설치하여 금나라까지 설치된 중국의 옛 행정 구역이다. 지금의 치치하얼 시 일대에 존재했다.

편집

군명은 덕창군(德昌軍)이었다. 절도사가 주의 민정을 맡았다. 본주의 전신은 지금의 후룬베이얼 시 북동쪽에 있는 호특도해고성(浩特陶海古城)에 설치된 통화주(通化州)로 거란의 20여개 부족들이 유목을 하던 지역이었다. 하지만 흑서족(黑鼠族)[1]이 통화주를 여러 차례 약탈을 했으나 주민들이 이를 능히 막아내지 못했다. 그래서 동남쪽 600리를 옮긴 뒤에 그곳의 원주민들로 하여금 성을 쌓았다. 연경궁(延慶宮)에 소속되어 있었고, 동북통군사(東北統軍司)가 주의 군정을 맡았다. 2현을 통치했다.[2]

현명 한자 대략적 위치 비고
낙강현 樂康縣 바이청 시 동남
흥국현 興國縣 치치하얼 시 타이라이 현 서북 56리 탑자성진(塔子城鎭) 본래 산 앞의 주민들이었는데 죄를 지어 이곳으로 이주당했다. 요 흥종이 현을 설치했다. 700호가 이곳에 살았다.

편집

덕창군절도사(德昌軍節度使)가 파견되었다. 해릉양왕이 덕창군을 설치했고 상경로에 소속시켰다. 하지만 1185년(대정 25년) 폐지되었다가 1198년(승안 3년) 장춘현이 복구되면서 북경로에 소속되었다. 북으로 국경까지 400리, 남으로 의주(懿州)까지 800리, 아래로 조주(肇州)까지 350리 거리였으며 1현 3,504호를 거느렸다.[3]

현명 한자 대략적 위치 비고
금안현 金安縣 바이청 시 동남 1198년 설치했다가 얼마못가 폐지되었다. 19개의 보를 두고 있었다.
장춘현 長春縣 쑹위안 시 첸안 현 과거 거란의 장춘주가 있던곳으로 1150년(천덕 2년) 주를 폐지하고 조주(肇州)에 소속시켰다가 1198년 본주로 내속시켰다. 달로고하(撻魯古河), 압자하(鴨子河), 별리불천(別裏不泉)이 있다.

각주편집

  1. 동굴에 사는데 피부가 검고 얼굴이 쥐와 같아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
  2. 《요사》 권37 지리지 1 상경도 태주 [1]
  3. 《금사》 권24 지리지 1 북경로 태주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