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2019년 영화
(터미네이터 6에서 넘어옴)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Terminator: Dark Fate)는 2019년 개봉한 미국SF, 액션영화이다. 1991년 영화 《터미네이터 2: 심판의 날》 이후 28년 만에 제임스 카메론이 제작자로서 시리즈에 복귀한 작품이다. 린다 해밀턴이 사라 코너 역으로 돌아오면서 아널드 슈워제네거와 함께 주연을 맡았다.

Picto infobox cinema.png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Terminator: Dark Fate
터미네이터다크페이트 포스터.jpg
감독팀 밀러
제작제임스 카메론
데이빗 엘리슨
각본데이비드 S. 고이어
저스틴 로즈
빌리 레이
원작제임스 카메론
찰스 에글리
조시 프리드먼
데이비드 S. 고이어
저스틴 로즈
출연린다 해밀턴
아널드 슈워제네거
매켄지 데이비스
나탈리아 레예스
게이브리얼 루나
디에고 보네타
음악톰 홀컨보르흐
촬영켄 셍
편집줄리언 클라크
제작사
배급사미국 20세기 폭스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 모션 픽처스
미국 파라마운트 픽처스
개봉일미국 2019년 11월 1일 (미국)
대한민국 2019년 10월 30일 (대한민국)
시간128분
국가미국의 기 미국
언어영어
제작비1억 8500만 달러
흥행수익$62,198,952 (2019년 12월 22일 기준)
전편터미네이터 제니시스
후편터미네이터 7

출연편집

영화 정보편집

플롯편집

미래 저항군 지도자인 존 코너의 타임라인이 사라지고 미래 저항군 여성 지도자인 대니로 바뀌는 2개의 타임라인을 기본 플롯으로 사용하고있다. 따라서 스카이넷 AI가 리전 AI로 바뀐다. 심판의 날 시간대 역시 1997년에서 2020년 이후로 변경된다. 전통적으로 암울한 미래상을 보여주는 미래에서온 터미네이터 Rev-9이 빠르게 그리고 끈질기게 위협적으로 추적해옴으로써 엄습해오는 불안한 미래의 단면을 상징해주며 한편 이를 막어내기에는 역부족이고 힘들어 보이지만 실날같은 희망의 미래를 상징하는 그레이스는 항상 곁에 있다는 보편적인 인간의 미래에대한 불안감과 희망의 대립구조를 갖는 기본 플롯은 고수하고 있으면서도 기존 시리즈의 다른 작품들과는 다르게 여성 리더와 슈퍼솔져의 여성상을 새롭게 구축하는데 사라 코너가 있다.

서브 플롯으로 사라 코너와 대립하는 그레이스 그리고 과거의 터미네이터와 대립하는 사라 코너의 삼각관계에서 사이보그화된 그레이스가 과거의 터미네이터를 지지함으로써 Rev-9의 이중성과 균형을 이루고 있다.

각주편집

  1. “네이버연예 (KBS미디어)”. 《“아놀드 슈왈제네거, 돌아왔다”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내한기자회견》. 2019.10.22.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