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토어 프로이덴탈(독일어: Thor Freudenthal, 1972년 10월 20일 ~ )은 독일미국영화 감독이다. 대표 감독 작품으로는 《윔피 키드》(2010)와 《퍼시 잭슨과 괴물의 바다》(2013)가 있다. 《스튜어트 리틀》 시리즈의 제작에도 참여했다.

토어 프로이덴탈
Thor Freudenthal
출생1972년 10월 20일(1972-10-20) (46세)
서독의 기 서독 서베를린
국적독일의 기 독일
직업영화 감독
활동 기간1994년 - 현재

프로이덴탈은 베를린에서 태어났다. 일찍부터 시각 스토리텔링에 재능이 있어 베를린 예술대학교에 진학하였고, 단편 영화 몇 편을 찍는다. 미국으로 이주 후 캘리포니아 인스티튜트 오브 디 아츠를 졸업했고 소니 픽처스에 입사해 《스튜어트 리틀》(1999) 등의 작품의 제작에 참여한다.[1]

각주편집

  1. 실라 로버츠. “토어 프로이덴탈 인터뷰” (영어). 무비스온라인. 2014년 12월 1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