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ty (노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7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 뒷 이야기 ==
1954 년, 뉴욕에서 시카고로 비행기로 이동 중이던 가너는 안개 속을 비행하는 여객기의 창문 밖을 바라보고있다가 갑자기 매력적인 멜로디를 떠올렸다. (무지개를보고 떠올렸다는 이설도있다).<br />
그러나 가너는 악보를 읽고 쓸 수 없어서, 곧바로 멜로디를 기록하지 못했다. 멜로디를 잊어버릴듯 말듯한 위기에서 그는 시카고에 비행기가 착륙할때까지 필사적으로 계속 멜로디를 떠올렸다. 그리고 비행기가 착륙한 직후 택시를 타고 호텔로 향했다.<br />
호텔 피아노에서 멜로디를 연주하고 급하게 구한 테이프 녹음기로 녹음하였다.<br />
이 일화와 곡을 들은 가너의 친구가 "안개처럼 희미 곡이다"고 평했다에서 "Misty"라는 제목이 붙여졌다. 그리고 그 해 가너의 앨범에 수록되어 세상에 나온다.
 
 
==외부링크==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