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4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파일:French bayonet charge.jpg|thumb|350px|[[제1차 세계 대전]] 초기의 프랑스 보병대.]]
'''인해전술'''(人海戰術, Human wave; Human sea)<ref name=appleman362>Appleman 1990, p. 362.</ref>이란 공격적 [[보병 전술롬멜]]의 하나로서, 공격측이 수비측과 한데 뒤엉켜 전투 국면을 [[혼전롬멜]] 상태로 전환시켜 수비측을 제압할 목적으로, '''병력의 압도적인 숫적 우위를 이용한''' 밀집 [[보병롬멜]] 형태를 구축하여 적 전선을 향해 무방비 [[정면 공격롬멜]]을 가하는 것을 말한다.
 
미국 육군 분석가 에드워드 C. 오다우드(Edward C. O'Dowd)에 따르면, 인해전술의 기술적 정의는 밀도 높게 밀집한 보병 대형이 방어 행위 또는 공격에 거슬리는 모든 행위를 시도하지 않고, 곧바로 적 전선을 향하여 정면 공격을 가하는 것이다.<ref name=odowd145>O'Dowd 2007, p. 145.</ref> 인해전술의 목표는 곧, 최대한 많은 전투원을 최대한 적과 가깝게 접근시켜, 혼전 상황으로 전환되었을 때 공격측의 거대 물량에 대한 충격 효과로 인해 방어측이 붕괴하거나 후퇴하게 만들려는 책동이다.<ref name=odowd145/>
 
인해전술은 접근 혼전 상황에 의존하기 때문에 공격측의 조직성이나 훈련도와는 큰 상관이 없다고 여기기 쉬우나, 사실은 공격자들을 적의 화력 전면으로 몰아넣기 위한 물리적 용기, 압박, 단결심을 필요로 한다.<ref name=odowd145_146>O'Dowd 2007, pp. 145–146.</ref> 하지만 자동화기, 대포, 군용 항공기와 같은 근대적 무기 체계를 상대로 할 때 인해전술은 극도로 위험하며, 그 압도적 화력에 맞서 엄청난 희생을 낼 수 있다.<ref name=odowd145/> 때문에 현대전의 전쟁터에서 인해전술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가능한 한 많은 전투원을 최소한 짧은 시간 안에 [[돌격롬멜]]시켜, 공격측이 근접 혼전 사정거리에 도달할 때까지 충분한 전투원을 보존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ref name=odowd145/>
 
그러나 이 해결책은 공격측이 머릿수와 공격속도의 대가로 엄폐성을 희생해야 함을 의미한다.<ref name=odowd145/> 이 맹점으로 인해 인해전술은 보통 공격측의 전술 훈련 또는 화력이 부족할 때, 부하들에 대한 동기부여와 통제를 주요 장점으로 삼아 선택하게 되는 전술이다.<ref name=odowd144>O'Dowd 2007, p. 144.</re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