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라비트 술탄국: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무라비트 왕조'''({{llang|ber|ⵉⵎⵕⴰⴱⴹⴻⵏ|이므라브덴}}, {{llang|ar|المرابطون|알무라비툰}})는 [[모로코]]에 존재했던 [[베르베르족]]의 왕조로, 11세기 무렵에 서(西)마그레브와 알-안달루스 지역을 지배하였다. [[아달라흐 이븐 야신]]이 건국하였으며, 수도는 1062년에 건설된 [[마라케시]]였다. 이 왕조는 람투나(Lamtuna)와 구달라(Gudala)라고 불리우는 베르베르족 유목민으로 구성되어 있었으며, 이들은 주로 드라(Draa), 나이저(Niger), 그리고 세네갈 강 근처의 사하라 지역에서 거류하였다. 알모라비드(Almoravid)라고도 한다.
 
알모라비드는 기독교 왕국들의 공격으로부터 알-안달루스의 함락을 막는데에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 대표적으로, 카스티야군(軍)과 아르곤군(軍)의 연합 공격을 1086년 사그라자스 전투(Battle of Sagrajas)에서 격파한 일이 있다. 이 사건은 제국으로 하여금 남북으로 3천킬로미터에 달하는 영토 확장을 가능케 하였다. 그러나, 이 제국의 지배는 그렇게 오래가지 못하였다. 특히 이븐 투마르트(Ibn Tumart)가 이끄는 마스무다(Masmuda)의 반란을 제대로 진압하지 못하면서, 1147년 4월에 마지막 왕인 이샤크이시크 이븐 알리(Ishq ibn Ali)는 수도 마라케시에서 살해당하고, 모로코와 알-안달루스의 지역의 지배 왕조가 바뀌게 된다.
 
{{토막글|모로코}}

편집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