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이센의 개혁"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5년 전
잔글
봇, replaced: 주석 → 각주 (2) using AWB
잔글 (→‎프로이센재정과 공업: 맞춤법 교정. 사용자:yjs5497_bot의 맞춤법 교정목록을 참조하세요 using AWB)
잔글 (봇, replaced: 주석 → 각주 (2) using AWB)
그러나 산업 구조의 근본적인 변화는 19세기초 프로이센의 경우 아직 이루어지지 했다. 구 동업조합과 농촌영주(융커)들의 저항이 드센 까닭이었다. 이와 같은 그들의 저항은 1811년 9월 7일에 발표된 '국가재정과 과세제도에 관한 칙령(dasfenerweite Edikt ueber die Finanzen des Staats und des Abgabensystem)'으로 표면화되었다. 여기에서 구세력은 개혁입법을 지지하면서도 “그러나 우리는 이 목적을 폭력적 파괴에 의해 보상 없이 시행하고 싶지는 않다.”라고 분명히 못박음으로써 결국 지조시행은 연기되고 소비세의 농촌 도입방침도 철회되었다. 결국 슈타인과 하르덴베르크의 개혁은 타협적인 성격으로 변질되지 않을 수가 없었다.
 
== 참고문헌 및 주석각주==
=== 참고문헌 ===
* 독일사의 제국면"(느티나무사 출간,1991년,서울){{쪽|날짜=2012-03-16}}
 
=== 주석각주 ===
<references/>
 

편집

1,8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