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사"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잔글 (KoreaNurse(토론)의 편집을 Writerbjh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m 모바일 앱 거짓된 편집 요약의 문서 훼손 가능성
일반적으로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학과를 신설하는 경우 석사과정을 우선 개설하게 된다. 그 이후 석사 과정 학생들이 졸업하는 시기 즈음해서 박사과정을 개설하며 그 이후 그 분야의 발전속도나 유망한 정도를 평가해서 학사과정을 개설할 시기를 저울질 하게 된다. 2009년도에 개설된 KAIST의 지식서비스공학과나 해양시스템공학과, 나노과학기술학과 등<ref>KAIST(Korea Advanced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http://www.kaist.ac.kr</ref> 이 그러하다.
 
그 이유는 우선 학사과정과 석사과정의 교육의 차이에서 볼 수 있다. 우선 학사과정의 경우 대부분의 교육이 학계에서 정설로 인정된 것들만을 다룬다. 아직 연구해야하거나연구해야 하거나 불명확한 사실들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한다. 하지만 석사과정의 경우 교육이 연구와 융합된 형태로 진행된다. 그래서 불명확하거나 현재 학계의 흐름 등을 많이 다루게 된다.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학과가 개설됨에 있어서 대개 그 분야에 확고한 지식은 거의 존재하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대학원과정을 우선 개설한다. 그리고 박사과정의 경우, 아직 학과가 정착되기 전이기 때문에 여러가지로 부담이 된다. 그래서 대개 석사과정만 개설한다.
 
두 번째로는 인력의 효율적인 활용을 들 수 있다. 대개 신설되는 학과에는 많은 교수들을 충원하기 힘들다. 그래서 가르칠 수 있는 학생수가 제한되어 있다. 그런데 학사과정보다는 대학원 과정의 학생들을 지도하는 것이 연구효율 면에서 훨씬 더 효율적이다. 그렇게 함으로써 그 학과의 명성도 쌓을 수 있고 그 분야에 대해서 선도적인 위치를 설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연구의 효율면에서 대개 석사 과정부터 개설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