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랭크 나이트: 두 판 사이의 차이

 
=== 시장경제 ===
그는 시장경제의 대한 대안은 더 나쁘다는 이유로 시장경제를 신뢰했다. 그는 정부가 경제나 사회를 조정하고 감독하는 것에 대한대해 우려하고 그 부작용을 강조하고자 했다. 정부가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예산을 편성하는 등의 개입은 반대했지만 그럼에도 정부가 [[공공사업]] 등으로 대규모 [[예산]]을 편성하여 [[유동성 함정|수요를 창출하고자]] 했던 [[뉴딜 정책]]에 대해서는 우리가 경제를 본 궤도에 올려놔야 한다는 점에선 별다른 해답이 없다는 말을 남겼다. 그의 보수주의적 성향은 인간이 삶의 복잡함과 불확실성을 이해할 수 없다는 시각에서 나온다. 그는 누군가가 옳은 답을 알고 내놓을 수 있다는 가능성을 아예 배제했다.<ref>{{웹 인용 |url=https://www.lib.uchicago.edu/projects/centcat/fac/facch23_01.html |제목=The University of Chicago Faculty A Centennial View |저자= |날짜= |웹사이트=The University of Chicago Centennial catalogue |출판사= |확인날짜= }}</ref>
 
== 저서 ==

편집

11,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