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 바이트 제거됨 ,  1년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하지만 도착한 예루살렘에서 그를 기다리고 있었던 것은 산발랏과 도비야 등의 도발과, 힘들어 하는 백성들의 마음을 다잡아야 하는 어려운 과정들이었다. 하지만 이러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한 손에 쟁기를 들고, 한 손에 무기를 들고' 계속된 성벽 공사는 건축 52일 만에 완성되었고, 느헤미야는 성벽의 봉헌식을 하나님께 드리게 된다. 이후 에스라와 뜻을 모아 다시 한번 성회가 일어나고, 이스라엘 사람들은 하나님께 마음을 돌이키기로 결단한다.
 
{{Authority전거 control통제}}
{{토막글|기독교}}
 

편집

1,339,4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