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순절: 두 판 사이의 차이

6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기독교|state=collapsed}}
'''사순 시기'''(四旬時期, {{llang|el|Τεσσαρακοστή}}, {{llang|la|Quadragesima}}, {{llang|en|Lent}})은 [[그리스도교]]에서 [[그리스도]]의 수난을 기념하는 [[교회력]] 절기를 말한다. 사순절의 이름은 성서 그리스어인 헬라어로 40을 의미하는 어원에서 나온 '테사라코스테'({{llang|el|Τεσσαρακοστή}})의 번역 단어이다. 재를 머리에 얹거나 이마에 바르며 죄를 통찰하는 [[재의 수요일]]로 시작되며, [[부활절]] 전 40일(사순,四旬) 기간 동안 지킨다. [[기독교]]에서 동방전통과 서방전통의 사순절의 차이가 있다. [[동방교회]]인 [[정교회]]에서는 매주간 5일만을 기간으로 여기고, 토요일과 일요일을주일을 40일 날짜에 포함하지 않는다.[[ 부활절]] 이전 8주간이 사순절이 된다. [[서방교회]]인 [[천주교회]]와 [[개신교회]]에서는 일요일을주일을 제외하고 토요일을 포함한 40일을 사순절로 지킨다. 부활절 이전 6주와 4일이 사순절이 된다. 즉, 재의 수요일부터 성토요일까지, 주일을 제외시키고 날수를 세면 40일이 된다. <ref>http://mobile.catholic.or.kr/web/dic/d_content.asp?conn_gubun=&id=7362</ref> 이날에는 금식 등의 자기 절제와 회개를 한다. 부활절 이전에 예수의 십자가상 수난과 죽음을 기억하는 절기이며, 예수 그리스도가 성 요한 세례자에게 세례를 받은 후 40일 동안 광야에서 시험 받았던 사건을 떠올리기도 한다. 부활절 바로 전 주간을 [[고난주간]]이라고도 한다.
 
한국 교회로는 [[로마 가톨릭교회]], [[개신교]]인 [[대한성공회]], [[루터교]], [[감리교]], [[장로회(통합)]] 그리고, [[한국 정교회]] 등에서 지키고 있다. 또한 [[개신교]] 계통의 [[장로교]] 교단인 [[장로회(합동)]]의 경우 사순 시기 대신 예수 부활 대축일 전 한 주간을 [[고난주간]]으로 지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