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화 (신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01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같이 읽기: clean up using AWB)
'''원화'''(源花)는 일반적으로 [[화랑]]의 전신으로 알려져 있다. 삼국 간 항쟁이 커지면서 진흥왕 37년(576년)에 청조년 단체를 개편해 원화를 만들었다. 범위는 3~400명이고, 원화의 장은 아름다운 처녀를 임명해 효도, 우애, 충성, 신의를 가르쳤다. <ref name=":0">{{웹 인용|url=http://encykorea.aks.ac.kr/Contents/SearchNavi?keyword=%EC%9B%90%ED%99%94&ridx=1&tot=18|제목=원화(源花)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언어=ko|확인날짜=2018-06-24}}</ref>
'''원화'''(源花)는 일반적으로 [[화랑]]의 전신으로 알려져 있다.
 
== 기원 ==
[[신라]]의 [[진흥왕]]은 젊은 인재를 선발키 위해 [[남모]](南毛)와 [[준정]](俊貞)이라는 두 여성을 원화로 삼아 300여 명의 젊은이들을 거느리게 해 행실을 보아 인재를 등용하려 했다. 그러나 두 여인은 서로 미모를 질투하여 [[준정]]이 [[남모]]를 자기 집으로 유인해 술을 먹여 취하게 만든 뒤 강에 빠뜨려 죽여 버렸다. 그 일이 밝혀져 [[준정]]도 사형당하고 이후에는 여성 대신 용모가 뛰어난 남성을 [[화랑]]으로 삼았다.<ref name=":0" />
 
그러나 두 여인은 서로 미모를 질투하여 [[준정]]이 [[남모]]를 자기 집으로 유인해 술을 먹여 취하게 만든 뒤 강에 빠뜨려 죽여 버렸다. 그 일이 밝혀져 [[준정]]도 사형당하고 이후에는 여성 대신 용모가 뛰어난 남성을 [[화랑]]으로 삼았다.
 
원화 제도에서도 [[화랑]]과 같은 역할이 있었는지는 알 수 없다.
 
== 평가 ==
[[이능화]]는 《[[조선해어화사]]》에서 원화가 [[기생]] 제도의 본류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이에 관한 자세한 기록이나 증거는 없다.
 

편집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