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 바이트 제거됨 ,  5개월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일본의 역사의 시대 구분은 [[고고학]]과 [[역사학]] 구분으로 나뉜다. 고고학에서 시대 구분은 [[일본의 구석기 시대|구석기 시대]](선토기 시대), [[조몬 시대]], [[야요이 시대]], [[고훈 시대]], 그리고 역사 시대로 일반적으로 나누는 한편, 역사학 상에서 시대 구분은 일반적으로 [[고대]]([[아스카 시대]] 및 그 이전 ~ [[헤이안 시대]]), [[중세]]([[가마쿠라 시대]], [[무로마치 시대]], [[센고쿠 시대]]), 근세([[아즈치모모야마 시대]], [[에도 시대]]), 근현대([[메이지 시대]]·[[다이쇼 시대]]·[[쇼와 시대]], [[헤이세이 시대]])이다.
 
일본 열도의 인류의 역사는 약 10만 년 전에서 약 3만 년 전 사이에 시작되었다. 당시의 일본 열도는 아시아 대륙과 붙어있었기 때문에 [[시베리아]]나 [[화베이]] 일대의 몽골 인종과의 문화 교류가 이루어졌다. [[유라시아 대륙]]과 연결되어 인류의 왕래가 이루어진 일본 열도 <ref name="박찬수">박찬수 (2003), 《한국에서 쓴 일본 역사 이야기》</ref>{{Rp|17}} 는 최후 간빙기를 거치면서 약 1만 2천 년 전에 대한해협(현해탄)과 [[쓰가루 해협]]의 생성과 함께 유라시아 대륙에서 완전히 분리되었지만<ref name="박찬수"/>{{Rp|17}}, 그 후에도 일본 열도와 대륙 간의 활발한 교류가 이루어져 일본 열도도 중국을 중심으로 하는 동아시아 문화권에 점차 편입되는 한편 동북아시아 지역의 최동단에 있다는 지리적 요인에 따라 다소 이질적인 문화가 발달하게 되었다.
 
기원전 8세기 경 이후 대륙으로부터 벼농사를 중심으로 한 문화 양식이 전해지면서 각지에 ‘무라’, ‘구니’와 같은 정치 조직이 천천히 형성되어 1세기 ~ 2세기 전후에는 각 구니의 연합체로서 [[왜국]]이라는 대규모 정치 조직이 출현했다. 이 연합 정치 조직은 3세기에서 4세기 사이에 [[야마토 시대|야마토 정권]]으로 발전했다. 그러다 [[663년]] [[백제]] 부흥 운동에서 백제를 도왔다가 [[신라]]와 [[당나라]]에 패배하고 [[백제]]의 지배 계층이 대량 유입되어 7세기 후반 [[한자 문화권]]에 본격적으로 흡수되어 중국식 법체계, 사회 제도를 급속도로 받아들여 8세기 초 고대 율령 국가 체제가 완성되기에 이르렀다. 이 시기 일본은 [[수나라]], 당나라나 신라, [[발해]] 들과 교류 이후 주변국으로부터 많은 문화를 받아들였고, 이를 바탕으로 10세기에서 11세기 사이에 장원을 중심으로 한 봉건 체제를 바탕으로 귀족 문화를 형성하였으며 귀족들의 세력 투쟁 사이에서 발달한 [[사무라이]] 계층은 13세기 이후 [[가마쿠라 막부]]를 세워 정치적 주도권을 잡았다. 한편으로는 무로마치 시대에서 센고쿠 시대까지 [[명나라]]에 조공을 행하였으며 쇼군 가문인 아시카가 씨가 명나라 [[황제#동아시아에서 황제|천자]]로부터 일본 국왕으로서 책봉을 받기도 하였다.
=== 휴일 ===
{{본문|일본의 공휴일}}
법정 공휴일은 2016년 산의 날이 포함되어 16일이다. <ref>[http://www.cbs.co.kr/nocut/Show.asp?IDX=1406503 우리나라 휴일 수, 과연 선진국보다 많은가] [[노컷뉴스]], 2010년 3월 3일</ref> 이 중 신년 연휴와 4월 말에서 5월 초까지 이어지는 ‘골든 위크’ 시기에는 증권 거래소가 휴장하기도 한다.<ref>[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3&aid=0000168146 일본 금융시장, 신년 연휴로 휴장] [[연합뉴스]], 2007년 1월 2일</ref> 또, 법정 공휴일과 일요일이 겹치는 경우를 대비해 [[대체 휴일 제도]]를 도입하고 있다.<ref>[http://www.imaeil.com/sub_news/sub_news_view.php?news_id=8423&yy=2010 휴일·일요일 겹치면 월요일로 늦춰 놀자?-대체공휴일제 논란] [[매일경제]], 2010년 2월 27일</ref><ref>[http://www.vop.co.kr/A00000288979.html 식목일 공휴일이 아쉬운 올해] [[민중의 소리]], 2010년 4월 5일</ref> 최근에는 기업에서 골든 위크 전후의 며칠을 추가로 쉬도록 하고 있으며<ref>[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9&no=244869 일본 최장 16일 `골든위크`] [[매일경제]], 2009년 4월 24일</ref>, 골든 위크 이외에 9월 중순의 ‘실버 위크’도 각광받고 있다.<ref>[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9&no=483863 일본인 특수 `실버위크` 잡아라 ] [[매일경제]], 2009년 9월 15일</ref> 이러한 골든 위크 등의 연휴는 주로 장거리 휴가나 관광을 위해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 일본 국내외 각종 기업들이 관광객 유치를 도모하고 있다.<ref>[http://www.fnnews.com/view?ra=Sent0601m_View&corp=fnnews&arcid=0921972929&cDateYear=2010&cDateMonth=04&cDateDay=30 日 골든위크·中 노동절 연휴.. 항공업계 신났다] [[파이낸셜 뉴스]], 2010년 4월 30일</ref><ref>[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090424027028 부산 “골든 위크 日관광객 잡아라”] [[서울신문]], 2009년 4월 24일</ref> 한편 일본 정부는 불황 타개를 위한 수단으로서 휴일을 지속적으로 늘리고 있으며 5월과 10월에 지역별로 연휴를 분할하는 제도도 추진하고 있다.<ref>[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10&no=112349 日 지역별 집단휴가로 불황 뚫는다] [[매일경제]], 2010년 3월 4일</ref>
 
=== 가정 생활 ===

편집

1,337,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