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범호: 두 판 사이의 차이

61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태그: m 모바일 웹
태그: m 모바일 웹
===[[KBO 리그|한국 프로야구]] 시절===
====[[한화 이글스]] 시절====
=====[[2000년]]=====
[[2000년 한국프로야구 신인 드래프트]]에서 2차 1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당시 그의 스카우트를[[스카우트]]를 담당한 사람은 당시 팀의 스카우트였던[[스카우트]]였던 [[정영기 (야구인)|정영기]]였는데, 그의 단단한 하체를 보고 지명을 고집했다.<ref>[http://news.naver.com/sports/index.nhn?category=baseball&ctg=issue&mod=read&issue_id=438&issue_item_id=8274&office_id=295&article_id=0000000114 롯데 정영기 2군 감독은 왜 해임됐나] 《박동희 칼럼》, 2008년 10월 21일</ref> 예상 외의 높은 순위로 지명을 받았지만 계약금은 2차 1순위 지명선수 치고는 적은 금액인 1억 1,000만원이었다.<ref name=MyDaily/>
=====[[2001]]~[[2003년]]=====
2001년까지는[[2001년]]까지는 주로 대수비 또는 대타로 출전했고, 2002년부터[[2002년]]부터 타격에 눈을 떠 두 자릿수 홈런을 기록했다. [[김태균 (1982년)|김태균]]과 더불어 팀의 차세대 거포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2004]]~2006년[[2006]]=====
2004년은[[2004년]]은 그에게 최고의 해였다. 유격수로[[유격수]]로 기록한 3할 타율, 23홈런은 [[이종범]], [[장종훈]]에 버금가는 역대급 기록이었다. 다만 [[유격수]] 수비에는 다소 허점을 보여 3루수로[[3루수]]로 포지션을[[포지션]]을 옮겼다. 그 후로 꾸준히 20홈런을 치는 타자로 성장했다.
[[2005년]]과 [[2006년]]에는 안정된 수비와 타격으로 3루수 부문 골든 글러브를 수상했다.
 
=====[[2007]]~[[2009년]]=====
[[2008년]] 125경기에 출장해 2할대 타율, 120안타, 19홈런을 기록했다. 시즌 후 연봉 협상에서 전년보다 57.1% 인상된 3억 3,000만원에 계약했다.<ref>[http://osen.freechal.com/news/view.asp?code=G0901200151 '예비 FA' 이범호, '57.1% 인상' 3억3천만원 연봉 계약]{{깨진 링크|url=http://osen.freechal.com/news/view.asp?code=G0901200151 }} 《Osen》, 2009년 1월 20일</ref>
[[2009년]] [[4월 30일]] [[LG 트윈스|LG]]전에서 만루 홈런, 솔로 홈런, 3점 홈런 등 3홈런, 8타점을 기록했다.<ref>[http://www.mydaily.co.kr/news/read.html?newsid=200904302224122226&ext=na '데뷔 첫 3홈런-8타점' 한화 이범호 "타석서 홈런 욕심은 없다"] 《마이데일리》, 2009년 4월 30일 작성</ref>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