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각 변동"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031 바이트 추가됨 ,  4개월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참고 문헌: replaced: == 참고문헌 == → == 참고 문헌 == using AWB)
 
 
'''곡동'''(曲動) 또는 '''요곡'''(撓曲)은 광범위한 지역에 걸쳐서 완만하게 일어나는 상하 방향의 지각 변동을 일컫는 말이다.
 
== 개요 ==
지각은 대륙 지역에서는 두꺼워서 30∼40km되지만, 해양 지역에서는 엷어서 5∼6km에 지나지 않는다. 습곡(褶曲)산맥 아래에서는 50∼60km에 이르는 곳도 있다. 대륙지역의 지각은 밀도가 다른 상하 두 층으로 나뉜다. 상층은 하층에 비하여 밀도가 약간 작고 화강암 비슷한 물질로 이루어져 있다. 하층은 현무암 비슷한 물질로 이루어져 있으며, 해양지역의 지각은 현무암질의 하층만으로 되어 있다. 지각의 표면은 복잡한 기복이 있어서, 지각을 이루는 암석은 화성암이 가장 많고, 퇴적암(堆積岩)·변성암(變成岩)이 그 다음으로 많다. 이들 암석은 40∼50억년에 이르는 지구의 오랜 역사를 통하여 생긴 지각변동의 산물이다. 그러므로 지각을 이루는 암석의 성질이나 지각의 구조를 살펴봄으로써 지각의 생성이나 역사를 알아볼 수가 있다.
 
== 참고 문헌 ==
{{각주}}
 
{{글로벌|제목=지각과 그 변동}}
{{전거 통제}}
{{토막글|지질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