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10년 전
잔글
~이였다 → ~이었다
[[마하바라타]]에 기초하여 앙가 왕국은 대체로 [[비하르]]의 [[방갈푸르]]와 [[몽기르]] 그리고 [[벵골]]의 일부에 해당한다. 후에 [[벵골]]의 대부분을 포함할 정도로 팽창하였다.
[[밧사]]와 앙가의 영역 사이에 [[마가다]]가 있었다. 그들은 초기에는 약한 민족이였다민족이었다. 그런데 밧사(또는 바스타스)와 앙가의 전투가 계속되었다. 비두라 판디타 자타카는 [[라자그리하]]를 앙가의 도시로 기술하였다. 마하바라타도 앙가의 왕이 (가야의) 비슈누파다에서 희생된 것을 언급한다.
 
이것은 앙가가 초기에는 마가다를 병합하는데 성공하였음을 보인다. 그리하여 그 경계는 [[마치야]] 왕국까지 팽칭하였다. 앙가의 성공은 오래지 못하였다. 6세기 중반에 [[마가다 제국]]의 태자 [[빔비사라]]가 마지막 앙가왕 브라흐마다타를 살해하였고 참파를 장악하였다.

편집

47,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