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기병"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17 ~ 19세기 ==
랜서는 이시기에 들어와서 모든 유럽국가들, [[오스만제국]]과 인디아군대에서 기병의 주요역활을 놀았으나 오스만제국군대에서는 전투에서 기동성을 늘이기 위하여 무거운 갑옷을 버리는 일이 늘어나고있기때문에 잘 쓰이지 않았다. [[폴란드]] 윙드 랜서는 유럽에서 갑옷을 사용하던 마지막 기병이였다. 18세기와 19세기시기에 기마전에서는 창의 가치를 놓고 광범한 논의를 하였다. 한가지 주요한 예외는 폴란드에서 나타났는데 화기무기들의 지출비용때문에 폴란드소작인들이 창을 다시 전통적인 무기로 사용하기 시작하였기때문이였다. [[워털루전투]]에서 프랑스랜서들의 [[랜스]]들은 거의 길이 3메터에 3kg정도였다. [[멕시코-미국 전쟁]]시기 [[로스앤젤레스]]공성전에서 [[캘리포니아]]랜서들은 미국 해병들을 쫒아버리고 일시적으로 도시를 재함락하였다. 물론 랜스가 돌격에서 매우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자만있지만 랜서들은 랜스가 근거리에서는 [[군도]]와는 달리 효과가 없는 약점으로 다른 기병에게는 상처를 입기 쉽다. 19세기 후반기 많은 기병부대들은 랜스의 초기 쇼크공격과 군도의 근접전에 유익함을 고려하여 첫번째 줄에 랜스를 든 기병과 두번째 줄에 군도를 든 기병대를 배치하였다.
 
== 20세기 랜서들 ==
[[File:PolishCavalryAttack.jpg|thumb|right|1930년대 폴란드 랜서공격]]
1914년대에 랜스는 여전히 [[대영제국]], [[인디안]],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포르투갈]], [[스페인]], [[일본]], [[터키]], [[벨기에]], [[러시아]]군대에서 쓰이고 있었다.
독일기병([[후사르]], [[드라곤]], [[흉갑기병]]등)들은 거의 모두 강철로 된 랜스를 그들의 초기무기로 여전히 유지하고 있었다. 전쟁의 폭발직전 랜서랜스 또는 군도중 어느것이 가장 효과적인 기병무기인가를 놓고 논쟁이 벌어지였지만 어느 하나 현대화기앞에서는 경쟁도 되지 못하였다. [[제1차 세계대전]]시기에도 랜스는 여전히 사용되였으나 1914년 프랑스와 벨기에에서 초기 전투후 [[서부전선]]에서 드물게 이용되곤 하였다. 동부전선기병들은[[동부전선]]기병들은 여전히 전쟁에서 그들의 역활을 충분히 발휘하고 있었으며 랜스는 러시아, 독일, [[오스트리아]]군대에 의해 제한적으로마나 사용되곤 하였다.
1920년대에 랜스는 예식상에서나 쓰이였고 대부분 군대에서 무기로서의 그들의 활동서비스가 중지되였다. 단 폴란드기병은 1934까지 랜스를 그들의 무기로서 사용하였으며 그것은 [[제2차 세계대전]] 폭발 직전까지도 훈련용 무기로서 사용하였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