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주법"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66 바이트 추가됨 ,  9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로봇이 더함: hr:Prohibicija)
{{세계화}}
[[파일:Prohibition prescription front.jpg|thumb|의학용 알콜음료 사용을 허가하는 처방전]]
'''금주법'''(禁酒法, {{lang|en|the prohibition law}})은 [[1919년]]술의 [[1월제조, 16일]] [[미국]] 의회에서 [[미국 헌법]] 18차 수정안을 비준하여 제정한 법이다. 주류의 양조·판매·운반·수출입하지수출입을 못하게금지하는 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였다법이다.
==조선의 금주법==
조선에서 금주령을 내리는 까닭은 경제적 이유에서였다. 조선에서는 쌀로 술을 빚었기 때문에 쌀의 소비를 줄여 식량 사정을 악화되지 않게 하려고 금주령을 내렸던 것이다. 조선 영조 시대의 금주법이 그 예이다.
==미국의 금주법=
[[1919년]] [[1월 16일]] [[미국]] 의회에서 [[미국 헌법]] 18차 수정안을 비준하여 제정한 법이다. 주류의 양조·판매·운반·수출입하지 못하게 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였다.
 
=== 배경 ===
====반독일 정서====
[[알코올 중독]]이나 [[범죄]]를 줄이기 위한다는 것이 법의 제정 명분 및 목적이었으나, 실제로는 [[양조업]]에 종사하는 독일 [[이민]]에 대한 견제를 위한 것이었다. 이는 [[독일]] [[잠수함]]의 미국 여객선 침몰 사건인 [[루시타니아호 사건]]과 [[제1차 세계대전]] 참전으로 미국의 [[독일]]에 대한 감정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금주법을 통해 독일 이민이 양조업을 함으로써 부를 쌓는 일을 견제하려고 한 데에서 비롯한다. 또한 [[1920년대]] 미국의 자유로운 사회 분위기를 퇴폐적인 것으로 생각한 [[기독교 근본주의|기독교 근본주의자들]]의 영향력 행사도 금주법 제정의 한 배경이다. 금주령이 흉년에 식량 부족에 따른 폐해를 줄이고자 시행된 예도 있는데, 실제로 [[조선]]의 [[영조]] 대왕은 흉년이 들자 금주법을 시행하도록 하였다.
====신학적 이유====
[[1920년대]] 미국의 자유로운 사회 분위기를 퇴폐적인 것으로 생각한 보수적 복음주의 또는 [[기독교 근본주의|기독교 근본주의자들]]의 영향력 행사도 금주법 제정의 한 배경이다.[[보수적 복음주의]] 또는 [[기독교 근본주의]]는 죄를 인종, 성, 종교등에 따른 [[차별]], [[생태계]] 훼손, [[자본가]]의 [[노동자]] 착취,[[폭력]]등의 구조적인 악으로 이해하기보다는 음주, 흡연, 성적인 문란등의 개인적인 문제에 한정짓는다.<ref>《최신신학의 흐름》-복음주의/박만 지음/나눔사</ref>
 
== 부작용 ==